5시 플러스 뉴스 뉴스오픈차이나영상 메시지

NTDTV > 5시 플러스뉴스 >


대선 지지율 1위 후보, 촛불 정국을 말하다

[앵커]
한국의 차기 대선주자로서 현재 지지율 1위를 달리고 있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외신기자 간담회에서, 전세계적으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촛불집회와 여러 현안에 대해서 자신의 견해를 밝혔습니다. 문 전 대표는 현재의 촛불정국과 관련해서 ‘코리아 리스크’는 없다며 오히려 지금이 한국에 투자할 때라고 강조했습니다.

[기자]
15일, 외신기자간담회에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이끌어낸 촛불집회와 여러 국정 현황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피력했습니다.

문 전 대표는 촛불집회를 촛불혁명으로 지칭하며 가장 평화로운 시민혁명으로 역사에 기록될 것이라며 서두를 열었습니다.

[문재인 /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]
한국 국민들이 든 촛불은 한국의 헌법과 민주주의를 지켜낸 것은 물론, 평화와 질서와 품격을 지키고도
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습니다.

문 전 대표는 박 대통령에 대한 탄핵 가결은 촛불 민심에 의한 것으로 봐야한다며, 박 대통령이 헌법재판소의 결정을 기다리지 말고 즉각 퇴진하는 것이 촛불 민심의 요구라고 밝혔습니다.

[문재인 /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]​
저는 박근혜 대통령이 잘못한 일에 대해서 깨끗하게 사과하고 책임질 일을 책임지는 그런 자세를 취하는 것이 지도자의 도리라고 생각합니다.

법 앞에 예외가 없다며 박 대통령이 퇴임하면 형사처벌을 받아야 한다고 주장하는 문 전 대표는 촛불 정국이 안정되면 개헌이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.

[문재인 /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]​
일부 정치권에 의한 개헌이 아니라 국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시민 참여형 개헌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봅니다.

문 전 대표는 다음 대선에서 누가되든, 지금 보다 민주적이고 공정하며 부정부패가 척결되는 정부가 들어설 것을 확신하기 때문에 탄핵정국으로 인한 ‘코리아 리스크’에 대해서는 안심해도 된다고 강조했습니다.

[문재인 /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]​
촛불혁명이 만들어 낼 더 나은 민주주의가 더 튼튼한 안보와 경제를 만들 것입니다.
그러니 세계는 오히려 지금이 한국에 투자할 때입니다.

NTD뉴스 최현일입니다.

저작권자 ⓒ NTD Television & www.ntdtv.com.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돌아가기



Explore the NTD Korea

QRCODE

상단으로